즐겨찾기 추가
Update 8.12(금) 15:34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코로나 속 독제자들
2022. 06.15(수) 11:53확대축소
중국의 언론 통제가 북한과 같이 심하지만, 여러 대다수 국민은 오미크론 변이 특성과 이에 대응한 주요국의 방역정책 완화를 언론이 전한다. 허나 중국은 코로나19 감염 자체보다 밀접 접촉자까지 수백명이 최소 14일 이상 시설에 격리되는 리스크를 더 두려워하는 분위기다. 이런 중국이 최근 북한에 의약품을 지원하고 있다. 북한은 의약품이 없어 코로나 감염자가 죽어가도 소금물이나 버드나무잎을 사용하라면서도 우리(한국)가 의약품 등을 지원해 주겠다고 해도 응답이 없다.
지금 한국 등은 코로나19 팬데믹이 수그러들면서 일상이 조금씩 회복되고 있다. 바이러스의 도전에 응전하는 과정이 비교적 성공적이라는 뜻이다. 인류 역사를 ‘도전과 응전’이라는 개념으로 풀어낸 영국의 사학자 아널드 토인비(1889~1975)의 통찰력을 되새기는 요즘이다. 인류역사는 질병 응전의 역사라 할 수도 있다. 현대인류의 최대 난적이라는 바이러스성 전염병만 봐도 그렇다.
14세기 흑사병(페스트)에서부터 19세기의 콜레라, 20세기 스페인·아시아·홍콩 독감과 후천성 면역결핍증, 21세기 사스·신종플루·메르스·에볼라와 코로나19까지 응전은 이어지고 있다. 그 과정에서 수백만~수천명의 희생자가 나왔다. 하지만 인류는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백신과 치료제를 개발해 대응하고 있다. 코로나19 대유행 극복과정도 마찬가지다. 전 세계인이 마스크를 착용해 바이러스 확산을 막아내는 사이 백신과 치료제를 개발해냈다. 응전은 지금도 진행중이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기술 출자로 창업한 기업이 콧속의 바이러스·세균을 죽이는 기술을 적용한 의료기기를 개발했다. 특이한 나노입자가 포함된 약물을 콧속에 스프레이 방식으로 분사한 뒤 발광다이오드(LED) 광원을 쪼이면 A형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등이 95% 이상이 사멸한다. 코로나19의 복제도 막는다고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판매 인증도 받았다. ‘콧속의 마스크’ ‘뿌리는 마스크’라 할 이 기기는 방역마스크와 더불어 코로나19 등 호흡기 질환을 막을 또 하나의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류 문명의 발달과 함께 바이러스도 변종을 만드는 등 끊임없이 진화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바이러스 퇴치의 불가능성, 또다른 바이러스의 유행을 예고하고 있다. 21세기를 ‘전염병의 시대’라 부르는 까닭이다. 전염병의 원인은 다양하다. 그중 확실한 하나가 환경의 파괴다. 일부에서 새로운 전염병을 전통적 의미의 ‘전염병(epidemic)’이 아니라 ‘환경전염(감염)병(에코데믹·eco-demic)’으로 부르자고 하는 이유다.
현대의 전염병은 ‘인재(人災)’로, 의학적 문제이지만 생태적 문제이기도 하다는 지적이 힘을 얻고 있다. 인류 생존방식의 대전환, 새로운 응전을 준비할 때이다. 그래야 그 무서운 죽음의 공포를 털고 건강하게 살 수가 있다.

고운석 주필 cws2344@hanmail.net        고운석 주필의 다른 기사 보기

칼럼 주요기사
코로나 속 독제자들나경택 본지 고문·칭찬합시다운동본부 총재…러시아의 배짱
닭과 달걀 논쟁대선판도 점에 울고 웃다일하는 노인 많아졌지만 여전한 ‘빈곤’
커피 애음가의 걱정 사랑의 ‘십자로(十字路)’대통령의 ‘가짜뉴스론’
상사나 부하나 선택이 운명 ‘검언유착’ 무죄 의혹 혼을 심는 교육
뿌리 있는 교육을돈, 박물관이 코인을 만난 세상 이용구 사건 의혹 밝혀라
최신 포토뉴스

광주서구노인종합복지관

나주 공산면 김정섭 씨,…

윤병태 시장, “역사복원…

건협 광주전남지부, 노틀…

나주시, 폭염으로 달궈진…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국장 : 박은정

(61647)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6-6687(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8325) 전남 나주시 중야2길 29 미래빌딩 2층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