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Update 4.16(금) 14:06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농업현장 의견 정책에 적극 반영”

김영록 지사, 한농연 전남연합회와 온오프라인 간담회
실시간 유튜브 방송으로 농정 전반 다양한 정보 제공
2021. 04.06(화) 13:24확대축소
김영록 도지사는 지난달 29일 한국농업경영인 전라남도연합회 임원진과 간담회를 갖고 농정 현안 사항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지난달 29일 도내 농업인단체인 한국농업경영인 전라남도연합회 임원진과 소통간담회를 갖고 첨단 ICT기술을 농업에 접목한 스마트 농업 육성, 기후변화에 대응한 아열대농업 구축, 수축농업확대 등 폭넓은 대화를 나눴다.
이날 김 지사는 전남도청에서 ‘전남 농업 발전 방안 모색’이라는 주제로 한농연 강도용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시군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간담회를 가졌다.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도내 22개 시군 한농연 회원 150여 명이 비대면 영상으로 참여했다.
소통간담회는 실시간 유튜브 방송으로 중계돼 전남 농정 전반에 걸쳐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뜻깊은 시간이었다는 평을 받았다.
김 지사는 “농촌 리더로서 농업농촌 발전과 농정현안 의견 표명에 당당히 목소리를 내줘 감사드린다”며 “코로나로 인한 식량위기 우려 속에서 농업농촌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어 농업의 미래가 대단히 밝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농업도 생산에만 머물지 않고 브랜드를 갖춰야 한다”며 “또한 기후변화에 맞춰 아열대작물 육성과 힐링관광농업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앞으로도 농업단체와 꾸준히 소통하면서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듣고 농업 정책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강도용 회장도 인사말에서 “지난 25일 확정된 정부의 제4차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 ‘농어민’이 포함된 것은 전남도가 가장 선제적으로 나서 적극 대응해준 결과”라며 “코로나19, 고령화, 인구감소 등으로 어려운 농업 여건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여 전남 농업이 대한민국의 미래가 되도록 한농연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 지사 주재로 진행된 간담회에서 한농연 회원들은 전남도의 이익공유 영농형 태양광 비즈니스 모델, 청년농업인 및 후계농 육성 방안, 대도시 농산물 직거래 장터 활성화 등 농정 분야 현안 사항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김영춘 기자 cws2344@hanmail.net        김영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종합 주요기사
여행의 향기…전남 신안 도초도봄 나들이철 여행 자제하세요 “농업현장 의견 정책에 적극 반영”
市승격 40주년 전시회 연다 … ‘시정 기록…국민연금100문100답 75- 나중에 받게 될 예…한국섬진흥원 목포 유치 동행릴레이 확산
나주시, 남도의병 역사박물관 건립 위한 민…빛가람신문 만평선(先)결제 캠페인 전개 … 소상공인에게 희…
도내 최초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지역화폐 부정유통 뿌리 뽑는다 국민연금 100문100답 74- 현재 노령연금을 …
“자랑스런 남구민, 추천해 주세요”한전공대 특별법 법안 소위 통과 내년 정상…김영록 지사, 정부 4차 재난지원금 대상 확…
최신 포토뉴스

<힐링 관광> 여행의 향기…

<藝人> 양병구 수채화가

<匠人> 한경조 서예가

<작가탐방> 공경애 화백

전동평 영암군수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국장 : 박은정

(61647)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6-6687(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8325) 전남 나주시 중야2길 29 미래빌딩 2층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