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Update 1.22(수) 17:02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창작의 방> 최금진 섬유공예가

손끝에서 태어나는 아기자기한 작품 ‘호평’
섬유 +그림 접목 한국적인美 물씬 풍겨
예술성과 실용성 더해 생활용품으로 인기
“어디에서나 빛나도록 한땀 한땀 정성 다합니다”
2019. 12.12(목) 15:40확대축소
손 끝으로 흐르는 보물 ‘떼소로’. 최금진(59) 대표가 전하는 명함에 적힌 이름이다. ‘떼소로’는 스페인어로 보물 또는 부, 재산, 대금 등을 뜻한다.
광주 동구 충장로에서 핸드메이드 공방 ‘떼소로’를 운영하고 있는 최 대표는 섬유에 그림을 그려 넣어 작품을 만들고, 한국적인 미를 잘 살린 브로치, 목거리, 헤어핀 등 액세서리를 전문으로 만들고 있다.

특히 최 대표가 만든 작품들은 생활에서 쓰임이 용이한 것이 많아 예술성과 실용성이 더해져 더욱 인기를 끌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나주가 고향인 최 대표는 교사를 지낸 아버지를 따라 일찍이 광주로 나와 학교생활을 모두 마쳤다. 당시 국민학교 담임교사가 발견한 최 대표의 미술재능은 중·고교 시절 줄곧 미술반에서 활동하게 했고, 고등학교 때부터는 본격적으로 미술공부에 몰입했다.
이후 조선대학교에서 산업미술을 전공해 미술 정교사 자격까지 취득했지만, 결혼 후 사업가로 전향해 인테리어 사업을 오랫동안 영위했다.
사업이 번창하며 사업가로도 탄탄한 기반을 이뤘지만, 늘 미술에 대한 아쉬움이 있었던 터에 최 대표는 10여년 전부터 평소 관심이 많았던 섬유공예에 도전해 천에 그림을 접목해 작품을 만드는 일에 몰두하기 시작했다.
최 대표가 다양한 천에 특수물감을 이용해 그린 그림들은 똑같이 기계로 찍어낸 프린트가 아닌 마음과 정성이 담긴 훌륭한 예술작품으로 승화되며 아름다움이 배가 됐다.
최 대표는 옷감 등에 그림을 그려 즐겨 입는 의상은 물론이고 모자, 가방, 토시, 앞치마 등의 생활소품을 직접 만들어내며 바느질에도 솜씨를 발휘하게 됐다. 또 섬유가 아니더라도 고무신이나 나무주걱, 도마처럼 오래되거나 안 쓰는 물건 등 그림을 그릴 수 있는 곳이면 무엇이던 그의 물감놀이터가 됐다.
이렇게 창의성이 더해진 최 대표의 작품들은 보는 이들의 찬사를 자아내고 있으며, 그가 운영하는 공방에서 귀한 대접을 받으며 주인을 찾아가고 있다.


또 보성 녹차꽃 등 지역을 대표하는 특산품을 직접 고안해 만든 브러치는 그 지역의 명물이 되며 주문이 쇄도하고 있으며, 꽃, 나비 등 자연을 소재로 만든 작품들은 원하는 고객들이 줄지어 기다리는 등 품귀현상이 나타나기도.
광주관광기념품공모전, 광주공예품대회공모전, 광주관광기념품대전, 무등미술대전, 2018전라도 방문의 해 초대작가대상전, 대한민국부채대전 등에서 상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고 있는 최 대표는 광주공예가협회전에도 꾸준히 참가해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최 대표는 광주공예조합, 광주전남디자인협회, 광주공예가협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인테리어 사업가에서 공방 대표로 인생 2모작이 시작된 ‘떼소로’ 공방에는 김 대표의 작품을 배우기 위한 사람들로 늘 북적인다.
그림을 전혀 접해보지 못했던 초보부터 다양한 직업군의 사람들이 모여 늘 웃음꽃이 끊이지 않는 이곳 ‘떼소로’ 공방은 지난 5월17일~26일까지 금남지하상가 만남의 광장 앞에서 ‘떼소로 회원전 그 첫번째 이야기 그리움…그리다’ 전시회를 열어 이목을 끌기도 했다.
최 대표는 “그림을 전혀 그려보지 못했더라도 공방을 방문하시면 선긋기부터 색칠하기까지 기초부터 충실하게 지도하고 있다”며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생활용품에 직접 배워 그림을 그리는 작업은 일상에도 활력이 되며 큰 즐거움을 안겨준다”고 말했다.

살아오면서 어느 정도 안정이 찾아오자 늘 갈망했던 미술과 공예를 시작해 최고의 성취감을 맛보고 있는 최 대표는 건강이 허락하는 한 열정을 다해 활동에 매진할 것을 약속했다.
‘도전은 아름답다’는 말처럼 종합예술을 펼치며 희열을 만끽하고 있는 최 대표는 미래가 밝은 사람으로 든든함이 전해졌다.

≫ 프로필 ≪
- 조선대학교 졸업(산업미술전공) - 미술 정교사 자격취득 - 광주관광기념품 공모전 금상 - 광주공예품대회 공모전 우수상 - 광주관광기념품대전 금상 - 무등미술대전 입선 - 2018전라도 방문의 해 초대작가대상전 - 대한민국부채대전 입선 - 2014~2019년 광주공예가협회전 전시 - 2019년 5월 떼소로 회윈전 ‘그리움 그리다’ 전시 - (현)광주공예조합, 광주전남디자인협회, 광주공예가협회 회윈 - (현)떼소로 공방 운영



박은정 기자 cws2344@hanmail.net        박은정 기자 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6740 스팸방지를 위하여 왼쪽 숫자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하오니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교육/문화 주요기사
조선대-한전KDN-전남교육청, SW교육강사 양…호남 최초 지역학 연구진흥 조례 제정 김재현 작가
안정민 예쁜손공예협동조합 대표3D프린팅과 코딩수업으로 신나는 겨울방학!엄마와 함께 맺는 겨울 열매 도전!
나주교육지원청, 나주교육2020 설명회 개최‘테마도서 書架展’ 선뵌다 최미숙 장성교육지원청 교육장
박해심 가죽공예가종산 김남기 화백의 그림으로 보는 고향이야…다시초 학생들 백호 임제 ‘원생몽유록’ 동…
추운 겨울 몸과 마음 따뜻하게 녹이세요~ 나주교육지원청, 마을 사람들과 떠나는 여행…나주교육 발전 기여자 교육상 시상
최신 포토뉴스

김 지사, 덴마크 에스비…

빛가람신문 만평

"자리 이용한 편 가르기…

‘더 웅장하게 더 화려하…

조선대-한전KDN-전남교육…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이사 : 김흥식 l 편집국장 : 방수진

(503-809)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3-5255(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20-831) 전남 나주시 산포면 매성길 152-47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