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Update 5.22(금) 13:25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한자(漢子) 이야기- 천지불인(天地不仁)

天(하늘 천) 地(땅 지) 不(아닐 불) 仁(어질 인)
하늘과 땅이 어질지 못하다는 말
2019. 07.08(월) 13:58확대축소
땅은 어질지 못하여 만물을 짚으로 만든 개처럼 여기고, 성인은 어질지 못하여 백성을 짚으로 만든 개처럼 여긴다. 하늘과 땅 사이는 마치 풀무(??)와 같을 것이다. 텅 비어 다함이 없고 움직이면 더욱 쏟아져 나온다. 말이 많으면 자주 막히니 빈 것을 지키는 것만 못하다.
곧 천지는 만물을 생성화육(生成化育)함에 있어 어진 마음을 쓰는 것이 아니라 자연 그대로 행할 뿐이란 뜻이다
천지(성인)가 만물(백성)을 짚강아지처럼 여긴다는 것은 구태여 그것을 소중히 하려고 하지 않는다는 의미다. "천지는 사사로움이 없으니 만물의 자연스러움을 따른다. 그러므로 만물은 스스로 태어나고 스스로 죽는다. 죽는 것은 내가 학대해서 그런 것이 아니고 사는 것은 내가 사랑해서 그런 것이 아니다(소철)." 천지와 만물의 이런 관계는 제사에 쓰이는 짚강아지에 비유될 수 있다.


박양수 원장 cws2344@hanmail.net        박양수 원장의 다른 기사 보기

혜산의 한자 이야기 주요기사
한자(漢子) 이야기- 兄弟投金 (형제투금) 한자(漢子) 이야기- 명리화문(名利禍門) 한자(漢子) 이야기- 검신용물(檢身容物)
한자(漢子) 이야기- 군자무소쟁(君子無所爭…한자(漢子) 이야기* 구전환단(九轉還丹)한자(漢子) 이야기 - 苛政猛於虎(가정맹어호…
한자(漢子) 이야기 - 桀犬吠堯(걸견폐요)한자 이야기- 방예원조(方枘圓鑿)한자이야기- 기여폐사(棄如敝屣…
한자(漢子) 이야기- 사자교인(獅子咬人)한자(漢子) 이야기 - 태산불사토양(泰山不辭…한자(漢子) 이야기- 불한이율(不寒而慄)
한자(漢子) 이야기- 안분지족(安分知足) 한자(漢子) 이야기- 安貧樂道(안빈낙도)한자(漢子) 이야기 - 천하신기(天下神器)
최신 포토뉴스

빛가람신문 만평

전남도, 광양항 활성화 …

방사광 가속기 부지선정…

광주여대, 콘텐츠원캠퍼…

종산 김남기 화백의 그림…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이사 : 김흥식 l 편집국장 : 방수진

(503-809)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3-5255(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20-831) 전남 나주시 산포면 매성길 152-47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