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Update 7.22(월) 14:24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완도, 해양치유산업 메카로 뜬다

균형위 공모‘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 선정
일자리 소득 창출, 낙후 어촌지역 균형 발전 모델 주목
2019. 04.15(월) 11:14확대축소
전라남도는 완도군의‘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이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에 선정돼 완도가 해양치유산업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고 밝혔다.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송재호)는 지역 주도의 대표적 균형발전정책인 ‘2019년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을 공모, 완도군을 비롯한 11곳을 최종 선정했다.
전라남도와 완도군이 그동안 국토교통부 등 관련 부처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 지원 필요성을 건의하고, 외부 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사업계획서를 보완하는 등 끊임없이 노력해온 것이 결실을 맺은 것이다.
완도군의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은 지역 해양자원을 국내 최초로 해양치유에 활용하기 위해 건강 자원화해 그 활용성을 증대시키는 지역특화 전략사업이다. 지역 일자리와 소득 창출, 낙후된 어촌지역을 균형있게 발전시킬 새 모델로 주목받고 있다.
균형위 지역발전투자협약은 기초자치단체에서 각 지역이 필요로 하는 다(多)부처·다(多)년도 사업계획을 수립한 후 중앙정부와 협약을 맺어 사업 기간 동안 안정적으로 예산을 지원받도록 하는 것으로 올해 도입됐다. 이번 시범사업을 거쳐 2020년부터 정식사업으로 본격 확대될 예정이다.
기존에는 지역 지원사업이 중앙부처 주도의 부처 간 칸막이식으로 운영돼 효율성이 낮고 지역이 희망하는 사업 추진에 한계가 있었다. 하지만 이 사업이 도입됨에 따라 지역 주도하에, 다부처에 걸친 ‘정부 묶음 사업’에 대한 최적의 지역발전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선정된 사업은 3년간 총 100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지방비를 포함한 총사업비 200억 원 규모로 6월께 사업 착수를 앞두고 있다.
윤진호 전라남도 정책기획관은 “사업 선정까지의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사업을 계속 발굴해 선정되도록 지자체와 함께 협력해나갈 것”이라며 “연말에 있을 공모사업에도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영춘 기자 cws2344@hanmail.net        김영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5964 스팸방지를 위하여 왼쪽 숫자를 입력하세요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하오니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종합 주요기사
생활상식강인규 나주시장, 카페 바리스타 깜짝 변신3·1운동 정신 오래 기억하겠습니다
국제농업박람회 민간 주도로 개최한다기초연금제도 시행 5주년, 수급자 520만 명…한국건강관리협회 광주전남지부 이준기 본부…
CO2 활용 미래 신산업 창출 잰걸음 빛가람 만평‘한땀 봉사회’양성 수료식 가져
국민연금 100문100답 44- 외국인 근로자도 …폭염 기간 노인 일자리 탄력 운영군민의 상 후보자 추천하세요
운전 면허증 반납하고 인센티브 받으세요 생활 안전 캠페인 실시국민연금 100문100답 43- 사업장의 국민연금…
최신 포토뉴스

새천년 전남 '블루 이코…

로컬푸드직매장 매출 10…

영산포 홍어가 포천 막걸…

"우리 함께 잘해봅시다"

시민민원배심원제 운영 …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이사 : 김흥식 l 편집국장 : 방수진 l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03-809)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3-5255(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520-831) 전남 나주시 산포면 매성길 152-47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