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Update 8.5(수) 15:57
종합 정치/자치 사회/환경 농업/경제 교육/문화 기획/특집 전체기사
업데이트 뉴스

빛가람 路에서- 무술(戊戌)년에 바란다
2018. 01.08(월) 11:28확대축소
박양수 편집부국장
‘58년 개띠’라는 말이 한동안 유행어처럼 번질 때가 있었다. 그 무술(戊戌)년 생(生)들이 이제 회갑(回甲)을 맞았다.
지금에야 회갑이라는 잔치가 거의 열리지 않지만, 옛날에 ‘회갑잔치’는 그야말로 장수(長壽)의 대명사였다. 먹고 살기 힘들었을 보릿고개 시절의 아픔과 ‘오래산다’는 것이 얼마나 힘들었는지를 그대로 보여준다 하겠다.
무술(戊戌)은 황색(土) 오행을 뜻하는 다섯 번째 천간(天干)의 무(戊)와 같은 황색(土) 오행을 가지고 있는 열한 번째 지지(地支)의 개(戌)를 뜻하는 조합으로 만들어졌다. 그러니까 황구(黃狗), 황금개띠로 풀이 된다.
사상초유의 대통령 탄핵과 국정농단 그리고 국정원의 선거개입, 국방부 사이버댓글 등 온통 비리로 얼룩졌던 정유(丁酉)년도 어김없이 지는 해가 되었고 마침내 황금개띠 2018년이 우리 곁에 성큼 다가왔다. 올해는 대내외적으로 헤치고 풀고 매듭짓고 나아가야 할 일들이 산적해 있다. 곧 있을 평창동계올림픽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실추된 대한민국의 신용을 끌어 올려야 한다. 더불어 남북관계를 비롯하여 국민경제적 차원에서도 꾸준한 성장을 바탕으로 양극화 해결과 복지수요 확대 등 단기적 혹은 중장기적으로 해결해 나가야 한다.
정치·경제·사회·문화·스포츠·외교 등 제반 문제를 슬기롭게 해결하고, 지속적 발전 모델을 구축함으로써 민주주의의 초석을 다지고 선진국가로 순항하는 도약의 한해가 되어야 한다.
제대로 된 적폐청산으로 잘못된 관행과 구태를 벗고 새로운 마음과 사고와 자세로 다시는 우리나라에 국정농단 같은 폐습이 이 나라에 있어서는 절대 안 된다.
교수신문이 올해의 사자성어를 파사현정(破邪顯正)으로 정한 이유도 알겠다. 사악하고 그릇된 것을 부수고 사고방식을 바르게 하자는 것이다. 패거리정치, 특정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정치 등은 이제는 말끔히 사라져야 한다.
무슨 일이 있어도 원칙과 기본이 중시되고 상식이 통하는 사회가 되어야 하며, 나부터가 변화해야 세상이 변화하고 새로운 세상이 열린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정부와 정치권 그리고 우리사회 구태와 관행을 벗어 던져지는 무술년(戊戌年) 한해가 되기를 바라고 소망한다.


박양수 기자 cws2344@hanmail.net        박양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칼럼 주요기사
선비 교육 코로나 숨은 영웅에게 칭찬의 박수를 정치, 후퇴도 작전이다
돈의 욕망과 선거공영제 마스크의 힘' 생명 지킴이 신뢰 흔들리는 WHO
코로나19 피하는게 상책 백의(白衣)의 영웅에 감사 총선 이벤트성 인재영입
중동의 전운 일촉즉발 검찰, 조선시대 사헌부를 보라 김우중의 도전정신
정부, 18번째 집값 대책 조선의 당파와 '오케이 부머' 국회의원 정수 늘리기 정치 야합
최신 포토뉴스

빛가람신문 만평

<지방의회 살림꾼> 전라…

<특산품> ‘신안 건정 하…

<농협 탐방> 한국우리밀…

<알뜰 정보> 전주 나눔가…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광고문의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bitgaramnews.com 인터넷신문 등록 : 광주 아 00237 | 등록일 : 2016.11.18 | 발행. 편집인 : 최왕식 | 부사장 : 김재옥 l 편집국장 : 박은정

(503-809) 광주광역시 남구 독립로 40 기사 제보 및 문의 : (062) 673-5255(代) 문의메일 : cws2344@hanmai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미경

(520-831) 전남 나주시 산포면 매성길 152-47 기사 제보 및 문의 : (061)337-400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